아래 그래프는 10인 이상 사업체를 대상으로 한 임금구조조사를 이용하여 연령, 연령자승, 학력을 통제한 후 로그 변환된 월소득의 여성 격차임. 대상은 25세 이상 64세 이하의 노동자로 한정.


Y축을 아주 러프하게 남성 대비 여성의 소득 수준으로 해석할 수 있음. 예전에는 학력을 통제한 후의 여성 소득이 남성의 40% 밖에 안되었는데, 지금은 70% 정도됨.


1980년 이후 여성의 소득 불이익 정도를 추적해 봤는데, 1980년에서 1998년 사이에 여성 불이익이 절반 이하로 떨어졌는데 반해, 21세기 들어와서는 전혀 변화가 없음.


대졸자 직업경로조사를 이용하여 최근 10년간 대졸자의 졸업 직후 노동시장 성과도 추적해 봤는데, 여성의 남성 대비 소득 개선 정도가 없는건 아닌데 매우 미약함.


노무현 정권 이후 대학과 공기업의 여성 할당 등 성평등 정책이 많이 시행되었고, 경력단절에 대한 문제제기도 많았기에 상황이 지속적으로 개선되어 왔을 껏으로 기대했는데, 의외로 성평등 문제가 많이 제기된 21세기에 노동소득 측면에서의 성평등 개선정도가 매우 약함.  


이러한 결과는 남녀 소득 격차를 경력단절로만 접근해서는 안될 것이라는 점을 시시한다고 생각함. 경력단절로 인해 소득 격차가 생기는 것이 아니라, 소득 격차 (아마도 차별)에 의해 경력 단절이 발생하고, 소득 격차를 악화시키는 경로일 가능성이 있음. 


다른 한편으로 이 결과는 21세기들어 실시한 정책적 대응으로는 남녀 소득 불평등을 개선시키기 어렵다는 점을 시사함.



Posted by 바이커 soviden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rng 2017.07.25 01: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먼저 평소 좋은 글 많이 읽고 배워갑니다.
    질문이 하나 있는데, 위 글에서 학력을 통제했던 것처럼
    산업이나 업종도 통제를 해야 맞는게 아닌지 질문드립니다.

    • 바이커 2017.07.25 10:21  댓글주소  수정/삭제

      직업 통제는 over-control 문제를 야기합니다. 산업은 통제해서 볼 수도 있기는 한데, 산업 분포의 성별 격차도 노동시장의 outcome의 하나로 해석할 수 있기 때문에, 성별 불이익의 전체 효과를 보기 위해서는 통제하지 않는 것이 낫다고 생각합니다.

  2. ㅇㅇ 2017.09.08 1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떤 분들은 기업에서의 여성차별을 전혀 인정하질 않아요 자존심인지 뭔지
    기업의 인사팀이라면 자기 자존심에 흠집나니
    없다고 하는거 이해가 갑니다 그런데 일반 직장인 남성들은 기업에서의 여성차별을 죽어도 없다고 하는 이유가 뭘까요?

    본인들이 여성차별을 하는 주체,즉 상사라서
    그런걸까요?
    관리직에 속하는 남성일수록 부득불 인정을
    못하던데요 본인도 회사에서 다른 이유로
    차별을 겪었을텐데요
    어이없는건 말단사원들도 비슷한 생각이고요

    그들이 하는 말은 여성도 공대를 가라, 제조업이 부가가치가 제일 높은 국가니 무조건 임금
    높게 받는다 이런식으로 호도하면서요

    • ㅇㅇ 2017.09.08 1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분들의 레퍼토리는 항상 일정합니다

      1.여성도 공대에 가기만 하면 될것
      2.여성이 일을 못해서
      3.여성이 일하고 남자는 전업주부시키면 될것
      4.여성은 하는 서비스직은 편하니 월급이 적은거고 많이받고 싶음 3D업종을 하라 이겁니다

    • ㅇㅇ 2017.09.08 10:19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국이 일본의 십년 전이라는데 일본도 산업현장을 여자들을 배제시킨 결과 저출산, 베이비부머세대은퇴가 겹쳐 각종 남초산업에서 인력이 부족해 여자들도 쓸려고 하더군요

      하지만 이미 성고정관념이 엄청나게 고착된 일본에서 단기간에 바뀌기는 어렵다고 보여집니다

      한국도 이런 사태가 벌어지기 전에 남초직업에도
      차별을 없애고 충분히 여자들을 뽑아서 써야한다고 봅니다